흠 나도 부모가 되고나니 점점 힘들어진다 그래서 부모가 되어봐야 부모의 마음을 안다고 하나보다
그래서 이번 어버이날엔 무한 봉사의 마음으로 열심히 부모님 농사일 도와드렸다 정말 몸은 힘이들지만 맘은 편하다
사진은 울 딸내미가 어린이집서 만들어온 카네이션 ㅎ

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
'四十而不惑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버이날  (1) 2010.05.14
아이폰으로 올리는 첫글  (0) 2010.04.26
전세품귀..  (0) 2009.09.25
인생 진짜 X같다..  (0) 2009.06.30
Word 2007을 이용한 블로깅  (1) 2009.03.18
가을이 갔다  (0) 2009.03.13
  1. 진환 2010.06.04 08:46

    ㅋㅋ 이런걸 받았구나...
    난 아직 못받았음..
    안받고 싶음..ㅎㅎ

대단하긴 하네
괜히 아이폰이 아니다
정말 새로운 세상이구나
ㅎㅎ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

'四十而不惑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버이날  (1) 2010.05.14
아이폰으로 올리는 첫글  (0) 2010.04.26
전세품귀..  (0) 2009.09.25
인생 진짜 X같다..  (0) 2009.06.30
Word 2007을 이용한 블로깅  (1) 2009.03.18
가을이 갔다  (0) 2009.03.13

+ Recent posts